박원순에 이재명 초상화를…中광둥성 정부의 '황당한 선물'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자유게시판

박원순에 이재명 초상화를…中광둥성 정부의 '황당한 선물'

페이지 정보

작성자 동것에 댓글 0건 조회 52회 작성일 19-04-05 23:33

본문

박원순(오른쪽) 서울시장이 5일 오전 방한한 마싱루이 광둥성 성장으로부터 이재명 경기지사의 얼굴이 담긴 초상화를 받고 웃고 있다. /연합뉴스
광둥성 측, 초상화 잘못 그려진 것 뒤늦게 알과 사과 후 가져가

박원순 서울시장이 중국 광둥성 정부로부터 이재명 경기지사의 초상화를 '선물'로 받는 해프닝이 5일 벌어졌다.

박 시장은 이날 오전 서울시청에서 방한한 마싱루이(馬興瑞) 광둥성 성장 등 이 지역 경제사절단을 접견하고 경제협력 협약을 맺었다. 서울시와 광둥성은 양해각서에 서명한 뒤, 선물 교환식을 했다. 박 시장은 공예품과 서울시 홍보사진을 마 성장에게 건넸다. 이에 마 성장은 '박 시장을 그린 것'이라며 초상화를 건넸다. 박 시장은 그림을 받으며 활짝 웃었다. 그런데 초상화에 그려진 얼굴은 박 시장이 아닌 이재명 경기지사였다.

서울시 관계자는 "광둥성 정부 측이 행사가 끝난 뒤 선물이 잘못된 사실을 파악했다"며 "실수를 정중히 사과하고 초상화를 다시 가져갔다"고 했다. 또 "박 시장도 행사가 끝난 뒤에야 주변에서 하는 말을 듣고 자신이 아닌 이 지사 초상화라는 것을 알았다"며 "잘못 그려진 초상화에 대해 별다른 언급은 없었다"고 말했다.

서울시와 광둥성은 전날 교환할 선물을 검토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런데 광둥성 측이 '깜짝 선물'이라며 당일 공개를 원했다고 한다. 서울시는 초상화가 잘못 그려진 이유에 대해 광둥성 측이 초상화를 그릴 화가에게 박 시장 대신 이 지사의 사진을 잘못 준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광둥성 마 성장 등은 이번 방한 때 이 지사도 만날 예정이다. 이 지사 선물로는 일반 공예품을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 시장은 협약 체결식에서 미세먼지를 언급하며 중국 전기차 업체 비야디(BYD)가 한국에 진출하면 좋겠다는 뜻을 밝히기도 했다. 그는 이 자리에 동석한 BYD 왕촨푸(王傳福) 회장을 언급하며, "서울에 진출하면 현대차와 경쟁도 되고, 미세먼지도 줄이는 좋은 한중합작 사업이 될 수 있을 것 같다"고 했다. 이에 대해 마 성장은 "미세먼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전기버스를 도입한다고 말씀하셨는데, 어느 나라나 다 거쳐 가는 과정이다. 산업화 때문에 이런 문제가 생기고는 한다"고 답했다. 지난해 서울시는 전기 시내버스 공급 사업자를 선정하면서 현대차와 국내 전기차 업체 에디슨모터스, 중국 하이거를 선정했다. BYD는 탈락했다.

비아그라판매

밤알바

유흥알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156
어제
121
최대
321
전체
14,789

다포 딜 엡스
Copyright © DAFFODILAPPS.COM All rights reserved.